한국가스기술공사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인간과 기술, 그 중심에 글로벌 에너지 기술 기업
한국가스기술공사

Home  알림마당  KOGAS-Tech 뉴스  보도기사

보도기사

보도기사
보령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모델 창출
성명 장동석 등록일 2020-08-24 조회수 116

보령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상생협력 모델 창출
==============================================================
공공부문의 사회적 책임이 강조되고 있는 가운데 공기업이 사업 수행을 통해 지역사회의 일자리를 창출하고 코로나19로 침체된 지역 경제의 활력을 되살리는 상생협력의 모델을 제시하고 있다.

천연가스의 도입에서부터 공급에 이르는 전체 설비에 대한 정비와 엔지니어링, 그리고 기술개발을 전담하고 있는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고영태)는 금년 1월부터 내년 10월까지 완공을 목표로 보령 LNG 터미널과 대천G/S를 연결하는 15.4km의 천연가스 주배관공사를 시행하고 있다.

공사는 건설사업을 시작하면서 다각적인 방식으로 지역사회와의 협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으며,

특히 지난 8월 중순 경 100% 보령지역 업체와의 계약을 통해 80여대 규모의 중장비를 투입함으로써 침체된 지역경제에 큰 힘이 되고 있다. 공사 관계자는 앞으로도 보령지역에서 조달이 불가능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필요 자재를 보령지역에서 구입할 예정이며, 특수인력을 제외한 일반적인 소요인력 또한 지역인력을 최대한 활용하여 현장에 투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 경우 공사기간 동안 보령 지역내 최소 90명 이상의 일자리가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국가스기술공사는 보령 주배관공사 외에도 공사가 적극적으로 추진 중인 국내 수소생산기지와 수소충전소 건설 등에서도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과 일자리 창출 등 사회적 책임에 최우선의 가치를 두고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전글 폭염속에서 수해피해 복구에 상생의 구슬땀 흘려
다음글 IBK기업은행과 ‘상생협력펀드’ 60억원 조성

맨 위로 이동